맥도날드 맥런치 메뉴 추천 '맥스파이시 케이준버거 플러스세트'

 오랜만에 점심시간에 맥도날드에 갔더니, 카운터 전면에 새로운 맥런치 메뉴 출시를 홍보하는 이미지가 보이더군요

.

'맥스파이시 케이준버거 플러스세트'라고 '맥스파이시 케이준버거 세트'에 '맥너겟 4조각'을 함께 파는 메뉴가 새로 나왔나봅니다.


'맥스파이시 케이준버거'는 먹어 본 적이 없어서 궁금하던 차에 주문을 해보았습니다.

 

 

'맥스파이시 케이준버거 플러스세트' 입니다.

맥런치 가격 적용하여 '5,000원'인데요. 보시다시피 맥스파이시 케이준버거에 맥너겟이 추가된 메뉴입니다.

맥너겟을 제외한 '맥스파이시 케이준버거'의 세트가격은 맥런치 시간에는 3,900원 입니다.

원래는 가격이 4,900원이였다고 하는데, 이번에 1,000원을 내렸나봐요.

 

 

 

 

 

 

맥스파이시케이준버거 입니다.

평소에 빅맥이나, 베이컨토마토디럭스버거를 즐기셨던 분들에겐 약간 작을 수 있지만, 맥너겟 4조각이 있으니 양은 적당한 수준입니다. 조금 부족하다 싶으신 분은 맥스파이시케이준더블버거를 드시면 될 것 같네요. 이것도 새로 나온것인데 이름처럼 패티가 2장이라고 하네요.

 

 

 

 

 

 

내용물은 양상추에 토마토와 치킨패티 그리고 케이준 소스가 들어 있습니다.

상하이 디럭스버거와는 다른 치킨패티인데요. 맥치킨 패티와 같은 것 같습니다.

제 와이프가 맥도날드에서 항상 맥치킨을 먹는데, 그 맛과 비슷 한 것 같아요.

맥치킨과 비교해보자면.. 사실 저는 저 케이준 소스보다 맥치킨 소스가 더 입맛에 맞는것 같아요~

 

 

 

 

 

 

'맥스파이시 케이준버거 플러스세트'를 시키면 이렇게 '맥너겟 4조각'이 나옵니다.

저는 사실 맥너겟이 저 케이준버거보다 맛있더라고요. 물론 제 입맛이긴 하지만.. 맥너겟은 언제먹어도 맛있습니다!

 

 

 

 

 

 

매번 스위트칠리소스만 먹어봤는데, 제 옆에 계신은 연두색 '스위터 앤 사우어 소스'를 드시더라고요.

다음에 한번 저도 다른 소스를 먹어봐야겠어요. 어떤 맛일지..

 

 

 

 

 

소스가 많이 남았길래 후렌치후라이도 찍어먹어봤습니다.

근데.. 후렌치후라이는 역시 생이 진리인 것 같습니다. 케챱도 전 별로 인것 같고..ㅎㅎ

 

 

맥치킨에 토마토와 케이준소스가 들어가서 좀 더 샐러드를 먹는 기분이 난다고 할까요?

게다가 단돈 5,000원에 맥너겟까지 먹을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아요.

런치 때 버거로는 좀 부족하다 싶을 때 그때 플러스세트로 맥너겟도 먹을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아요.

 

여러분들은 맥도날드에서 어떤 버거를 가장 좋아하시나요? 각자 하나씩 추천해볼까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NS Powered by DNSE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