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산동에 새로 생긴 돈까스 집, '혼카츠'

가산동에 새로 생긴 돈까스 집, '혼카츠'


점심 때 종종 가던 회사 근처 돈까스 집이 있었습니다.

예전에 포스팅으로도 한번 소개를 한 적이 있었는데요.

(이전 글 : 2014/05/02 - [찬찬히 살펴보기/음식] - 가산디지털단지·가산동 돈까스 김치나베 맛집 '오젱')


포스팅으로도 소개했었지만 사실 돈까스보다는 김치나베가 맛있어서 오픈 때부터 김치나베를 먹으러 갔던 곳 입니다.

그런데 얼마 전에 가보니까 문을 닫았더라구요. 그래서 좀 아쉬웠는데 엊그제 가보니 그 자리에 또다시 새로운 돈까스 집이 생겨서 다녀와봤습니다.


이름은 '혼카츠' 입니다. 체인점인가? 하고 검색을 해봤더니 백종원의 3대천왕에도 나왔다는 홍대 혼가츠 집이 나오는데요. 좀 살펴보니 같은 곳이 아닌 것 같습니다. 홍대는 혼가츠, 가산동은 혼카츠. (맛집의 첫번째 분점이.. 가산동에 올리가 없지..)


혼카츠 매장


메뉴판이 따로 없는건지.. 아니면 기다리면서 미리 주문을 해서 그런지 메뉴판은 따로 찍지 못하고 저 멀리 있는 벽에 붙은 메뉴판을 찍어보았는데요.

잘 안보이시겠지만 판매하고 있는 메뉴는 이전 가게인 오젱 때와는 달리 6개로 단순화되었습니다. 등심돈까스, 카레돈까스, 철판치즈 돈까스, 햄버거 스파게티, 나가사끼 짬뽕, 매운나가사끼 짬뽕, 가격대는 7천원에서 8천원 사이이며, 개인적으로 김치나베가 사라진게 제일 아쉽네요..


저는 이 날 처음 간 거라 기본메뉴로 보이는 등심돈까스를 시켜보았는데요. 주문 후 기다리는 동안 벽에 붙은 문구를 보고 직접 만든 소스라니 맛이 어떨지 꽤 궁금하였습니다.


혼카츠 등심돈까스




주문한 등심돈까스가 나왔습니다. 한 입 먹어보니.. 옷? 데미그라스 소스라고 해야 할까요? 주황색 소스가 어디서 먹어본 듯한.. 그런 맛인데.. 소스가 참 맛있었습니다. 고기도 꽤 두툼해서 얇기만하고 큰 돈까스와 달리 꽤 괜찮았습니다.


처음에 밥 양만 보고 좀 적은거 아냐 했는데.. 성인 남자가 다 먹기에 배부른 정도 입니다. 첫 방문이긴 한데 나름 만족해서 다음번에 또 가보려고 하는데, 그 땐 궁금했던 햄버거 스파게티를 한번 주문해봐야겠습니다.


아무튼.. 김치나베는 사라졌지만.. 그래도 돈까스집이 남아서 다행이긴 합니다.. 쩝

(다음 지도 검색에서 매장이 안나오는데.. 가산동 가산디지털단지 BYC 하이시티 지하 1층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NS Powered by DNSE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