센트럴시티 경성고로케 맛은 글쎄…

고속버스터미널 홍보대사도 아니고..

최근 들어 센트럴시티 관련 포스팅만 세번째네요ㅎㅎ

 

사실 지난번 센트럴시티에 갔을 때 간식으로 고로케도 사먹고, 저녁으로 틈새라면에 갔다가.. 입가심으로 모스버거에 가서 아이스크림 콘도 사먹었던 것인데.. 이렇게 하루를 세편으로 나눠서 올리게 되었네요..^^;;

 

자 그럼 고속터미널 포스팅 시리즈(?) 제 3편 '경성고로케' 편을 시작해보겠습니다!

 

이쯤에서.. 아직까지 지난글을 못보신 분, 고속터미널을 가실 계획이신 분들은 이 글과 함께 이전글도 읽으시면 더더욱 좋습니다~

 

 

이번에 다녀와본 경성고로케는 예전에 고속터미널에 갔을때부터 눈여겨 봐둔 곳인데요.

빵을 안가리고 잘 먹는 제가 그중에서 좋아하는 빵이 바로 이 '고로케'거든요.

 

하지만 이 곳 경성고로케는 워낙 인기가 많아서 고로케가 나오는 시간이 지나버리면, 구입이 힘들다고 합니다T^T

 

경성고로케 센트럴시티 점 빵 나오는 시간!

오전 10시, 오후 1시, 4시, 7시

 

 

마침 7시가 조금 지난 후라 고로케가 있을거라 생각이 들어 바로 매장으로 가보았습니다.

(매장은 고속터미널 1층에 위치하고 있어요~)

 

 

(구입 후 찍은 사진, 구입 할 땐 줄부터 서느라 못찍고 계산 후 바로 문닫자 마자 겨우 찍었네요~)

 

그런데.. 폐점 전 마지막 시간이라 많이 안만들어놓은 것도 있고, 사람들도 많이 구입을 해서 그런지 인기있는 몇몇 메뉴는 눈앞에서 하나둘씩 품절이 되더군요..

 

저희는 남은 고로케 중에서 인기 있다고 하는 '일본 커리맛''꿀떡맛'을 하나씩 구입해보기로 하였습니다.

사실.. 크림치즈맛과 감자맛이 먹고싶었지만..

 

 

 

 

 

 

 

포장을 하니 이렇게 봉투에 두개를 담아주었습니다. 맛있는 음식이 담긴 봉투는 언제나 기분좋게 합니다^^

 

 

 

 

 

 

 

봉투 옆면에는 이렇게 경성고로케에서 팔고 있는 메뉴가 적혀있었는데요.

일본커리맛 / 크림치즈맛 / 감자맛 / 단호박맛 / 꿀떡맛 / 매운불닭맛 / 콘야채맛 / 통팥맛 / 에그맛이 있군요.

 

 

 

 

 

 

 

개별 포장지는 이렇게 생겼어요~ 아래보시면 어떤 맛인지 표시가 되어 있으니까 혹시 여러개 구매했을 때 서로서로 섞이는 일은 없겠죠?

 

 

 

 

 

 

 

짠! 제가 고른 '일본 커리맛' 입니다. 두근두근.. 두근두근..!

 

 

 

 

 

 

 

음.. 맛은.. 솔직히 특별하다거나 그런건 잘 못느끼겠더군요^^;;

식사 전이라 분명 무얼 먹어도 맛있을 시간인데.. 내용물이 좀 퍽퍽하다고 해야하나요..?

아무튼 카레향 나는 감자고로케 맛인데.. 목이 맥힐뿐.. 특별한 맛은 없었어요.. 조금 실망..;;

 

 

 

 

 

 

 

두번째는 바로 와이프가 고른 '꿀떡맛' 입니다. 이건 꿀떡이라는게 궁금해서 한번 시켜봤다고 하더군요.

 

 

 

 

 

 

 

 

내용물은.. 설탕과 견과류가 들어서 마치 꿀호떡 같았는데요.

그런데... 도대체 언제만들었던 것이냐.....!

고로케 자체가 한참 전에 식어서 겉은 눅눅&질기고.. 속은 완전 딱딱하네요..

진짜 웬만해서는 빵은 다 잘먹는데.. 이건 기대가 커서 그랬는지.. 좀 아니더군요.

 

 

 

 

다른 분들은 맛있다는 분들도 계시던데.. 저희 부부는 타이밍이 안좋았는지.. 그날 먹은 기억으로는 별로였습니다.

고로케 진짜 좋아해서 많이 기대했는데.. 너무 아쉽더군요.. 다른 매장? 다른날은 좀 다를까요..?

 

신고

(0) (0)

DNS Powered by DNSE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