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 정왕동맛집 옛날전통육개장 '육대장'

얼마전에 부모님이 계시는 '시흥'에 갔는데요.

늦은 시간이라 밥 먹을 곳이 마땅치 않아 정왕동 시화병원 근처에 위치한 옛날전통육개장 '육대장'을 갔습니다.


먼저 가보신 어머니께서 이곳이 점심시간에는 사람이 너무 많아 줄을 서서 먹을 정도로 맛집이라고 하시네요.
육개장이 보통은 다 맛있지만, 맛없는 곳은 정말 싱겁고 별로인데.. 어떤 맛일지 기대가 됩니다.



육개장이 뭐 별다른 반찬이 필요없기 때문에, 반찬은 단촐한 편입니다.
깍두기와 부추 그리고 오뎅볶음이 전부 입니다.







육개장과 공기밥이 나왔습니다.
음~ 색깔이 진한게 맛있어 보이네요~!!







그런데 파가 많이 보입니다. 파.. 별로 않좋아하는데...
근데 먹어보니 대파 때문에 국물이 더욱 시원한 것 같습니다. 아마 이 집의 비결 같은데요.
저는 그래도 좀 싫어하기 때문에.. 건져내고 먹었습니다.
고기도 부드럽고, 무엇보다 국물이 진~한것이 딱 제 입맛이였어요.
얼큰한 육개장을 먹다보니 공기밥이 부족해서 한그릇 더 추가를 해서 먹었을 정도예요







정신 놓고 먹다보니 그릇에 아무것도 남은 것이 없네요.
제가 정말 입에 맞지 않고서는 저렇게 바닥이 보일정도로 먹질 않는데.. 정말 맛있었습니다~!
오래간만에 든든하게 한끼 식사 해결 한 것 같네요~


메뉴를 보니 한방 보쌈도 있던데, 다음엔 한방 보쌈도 한번 먹으러 가볼 생각입니다~
물론 육개장과 함께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7) (0)

DNS Powered by DNSEver